어나니머스 공무원의 경고
어나니머스 공무원의 경고
  • 어나니머스 공무원
  • 승인 2021.08.17 10:21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너무 실망스럽습니다.

밉건 곱건 공무원은 나라의 근간이고, 지방공무원은 지역의 근간입니다. 그런데 진급을 위해 자신의 양심을 쉽게 파는 이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

강자에 약하고 약자에 강하고, 진급하고자 인정받고자 범죄를 모른척하고 범죄행위도 서슴지 않습니다.

왜일까요?

문제는 반칙으로 진급해서 올라가도 나중에 이를 바로 잡기 위해 강등된 사례가 없기 때문입니다. 남의 피눈물을 뺐어도 중대한 범법을 저질렀어도, 막말로 올라가면 땡입니다.

이러니 지역 유지에 줄서고 당선 가능성이 높은 정치인에 줄서고, 원칙을 어기고 스스로의 가치를 깎아먹는 것입니다.

그러나 범법하고 줄서는 당신!

당신의 바로 옆 사람은 때가 오면 당신을 백수로 만들 증언을 할 수 있습니다. 입 다물고 못 본 척하나 그는 ""가 오길 기다릴 수도 있습니다.

당신은 자신이 빼돌려서 강자에 바친 재화가 겨우 하나라고 생각하겠지만, 당신에게서 가까운 그 사람은 당신 때문에 억울하게 그걸 못 받은 사람의 이름과 상황까지 기억합니다.

공직자로서 맡은바 직분을 성실히 다하는 공무원이 바보가 되는 세상입니다.

친절할 필요도 없고 적극 행정을 펼칠 필요도 없고, 호위무사가 되거나 하이에나가 되거나 적절히 선거운동만 잘해 주면 승진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잘 생각해 보십시오.

당신은 이 현실이 언제까지 갈 것이라 장담하는지 몰라도 확실한건, 당신의 그 하늘은 당신의 공무원 생활보다 길수 없다는 점입니다.

동료들의 아랫사람의 표정 없음은 미움과 복수를 감추기 위함일 수 있습니다.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불시에 날아들 무언가가 있을지도 모릅니다.

그때가 오면, 당신이 보기엔 편하게 나갈 길이 있음에도 바보처럼 중립했던 사람만 멀쩡할 것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 u 2021-08-28 16:29:57
과거에 보았던 책이 생각 나눈구요...
"더디가도 사람 생각 하지요" 란......
개인의 안위 때문에 소신과 영혼을 저버리고
그리고 그것을 이용해 국민이 준 권한을 권력으로 남용하는짓.......눈에 보이네요.....
개같이 벌어 정승같이 쓰면 과거가 없어지나요... 과거가 없어지면 역사도 없어 집니다.....

고스톱 2021-08-23 11:13:03
어디 지자체인지? 이야기가 없네요, 공무원을 빚댄 어설픈 푸념

제2, 제3의 어나니머스 공무원 2021-08-23 02:29:10
제2, 제3, 제4, 제5,....................의 어나니머스 공무원을 기다립니다.

얼마나 썩었으면! 2021-08-22 11:18:36
군청 내부가 얼마나 썩었으면
공무원이 이런 글을 썼을까요?
강화군청 역사에 유례가 없는 일이네요.

변화 2021-08-21 08:15:27
강화가 변화하겠다는 징조....법을 잘 지키는 공무원들 화이팅!!!

  • 인천광역시 강화군 남문안길 17 2층
  • 대표전화 : 032-932-0222
  • 팩스 : 032-932-0949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제훈
  • 법인명 : 강화언론문화협동조합
  • 제호 : 인터넷 강화뉴스
  • 등록번호 : 인천 아 01079
  • 등록일 : 2015-10-30
  • 발행일 : 2012-03-18
  • 발행인 : 이필완
  • 편집인 : 박제훈
  • 인터넷 강화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제훈 032-932-0222, esim92@naver.com
  • Copyright © 2021 인터넷 강화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anghwanews@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