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사만상
농사만상
  • 이준서
  • 승인 2020.06.17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자 심은 밭 흙이 이제야 좀 맘에 든다.

그런데 흙살 좋은 친환경 밭이라 땅강아지들의 횡포가 심하다.ㅠㅠ

제멋대로 자란 토마토 줄기에 유인 줄을 제멋대로 설치하고 감상할 즈음 마늘 꽃을 보니 종자가 여물고 있다.

도라지밭의 잡초들은 흙이 안보일 정도로 뒤덮어서 악소리도 안 나온다.

도라지 씨앗이 떨어져 새싹이 엄~~청 나왔는데 이걸 잡초로 봐야하나???

잡초와의 전쟁에서 이길수는 없다.

다만 땀방울만큼의 결과물만 바랄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