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발 코로나19확진자 강화군 방문
이태원발 코로나19확진자 강화군 방문
  • 박제훈 기자
  • 승인 2020.05.15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태원발 코로나19 확진자가 59~10일 강화를 방문한 사실이 있다고 15일 강화군은 밝혔다.

해당 확진자는 9세 초등학생으로 연수구에 살고 있으며 부모와 자매는 음성으로 나왔다. 이태원 클럽을 방문했던 학원 강사에 의해 다니던 학원에서 전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 가족은 59일 오후 화도면 소재 태양의해변펜션에서 머물렀으며, 다음날 오전 퇴실했다. 이후 화도면 소재 편가네된장 식당, 길상면 소재 도솔미술관과 강화씨사이드리조트를 방문하고 오후 5시경 귀가했다.

강화군은 태양의해변펜션 접촉자 2명에 대한 검체를 채취했고 방역소독을 완료했으며, 편가네된장 종업원 11명에 대한 검체채취 및 소독과 영업장 폐쇄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검체결과는 오늘 3시 나올 예정이며 군청 카카오톡메신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도솔미술관과 강화씨사이드리조트에 대해서는 연수구로부터 정보가 늦게 와 현재(15일,오전 11시 30분)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강화군은 밝혔다.

 

* 강화뉴스의 힘은 후원독자님의 성원입니다.
구독회원 가입 부탁드립니다.
https://forms.gle/3zSDHP5s9we9TcLd9

*강화뉴스를 카톡으로 받아보시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하여 '채널추가'해주세요. 
http://pf.kakao.com/_xeUxnG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