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공사한 것을 본적이 없다"... 군도 9호선 공사, 주민들 불만 팽배
"이렇게 공사한 것을 본적이 없다"... 군도 9호선 공사, 주민들 불만 팽배
  • 박제훈 기자
  • 승인 2020.01.21 18:19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편 스틸그레이팅(하수구의 뚜껑에 사용되는 철제 판)으로 덮혀있는 하수도와 오른편 인도 사이에 10cm 이상 높이 차이가 발생되어 있다. 

이렇게 공사한 것을 본적이 없다"  
강화군에서 진행하고 있는 군도 9호선(양사면사무소~양사우체국) 도로확포장 공사에 대한 인근 주민의 말이다. 

해당 공사는 총사업비 4억여원으로 작년 6월 시작됐으며 올해 3월 준공예정으로 있다. 현재 공사는 공사대금 지급기준으로 87%가 진행된 상태이다.

공사의 심각한 문제점은 도로변 인도와 하수도 사이에 10cm이상 높이 차이가 발생한다는 점이다. 심한 곳은 40cm 정도 되는 곳도 있다.

인도와 하수도의 간격이 40cm에 이른다

전체 공사구간 560m 중 절반 이상이 높이 차이가 발생하고 있다. 정상적이라면 인도와 하수도 사이에 높이 차이가 없어야 한다. 

정상적인 모습: 왼쪽 인도와 오른쪽 하수도 사이에 높이 차이가 발생되지 않고 있다. 

이렇게 높이 차이가 크면 보행이나 자전거 이용시에 안전사고의 위험이 클 수밖에 없다. 

공사가 왜 이렇게 진행되었는지 강화군 담당자에게 물어 보았다. 이에 대해 "공사구간 중간에 진입로를 여러군데 만들다 보니 불가피하게 높이 차이가 발생되었다"고 말했다.  

하수도 중간에 오른편 주택쪽으로 진입로하기 위한 철제판이 놓여져 있다. 

하지만 관련 전문가는 "진입로 때문이라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 진입로에 맞춰 경사지게 공사하면 된다. 기술적으로 어려운 작업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원래부터 높이 차이가 발생되도록 설계가 된 것인지 중간에 설계변경은 한 것인지 의문이 들었다. 군 담당자는 "높이 차이가 발생하도록 설계된 것은 아니었으나 공사 중에 진입로 문제가 발생했다. 일단 공사를 진행한 후 안전상의 문제는 펜스를 설치하는 것으로 대안을 잡았다."면서 "현재 설계변경 중이다"고 말했다. 

현재 잔여 공사가 남아 있기는 하지만 도로와 관련된 주된 공정은 마무리 된 것으로 보인다. 그런데 공사를 대부분 진행하고 나서 나중에 설계를 변경한다는 것이 잘 이해되지 않는다. 

또 다른 전문가는 "설계라는 것은 공사구역의 지형상황을 사전에 파악하고 가장 안전하고 경제적인 방식으로 공사계획을 잡는 것이다"라며 "설사 공사 중에 미처 예상하지 못했던 문제가 생기더라도 설계를 변경하고 공사를 진행하는 것이지, 사후에 설계를 변경하는 것은 이해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대체로 '부실공사'라고 진단하고 있다. 현재 시공되어 있는 U형플륨관과 스틸그레이팅 등을 다 들어내고 토사를 다시 채워 관을 새로 설치하는 등 전면 재공사를 해야 한다는 진단을 내놓았다. 

만약 전문가들의 말이 맞는다면 펜스를 추가로 설치하는 식의 땜빵식 대안은 문제가 있어 보인다. 

당초 설계는 어떻게 되어 있었는지, 왜 설계변경 없이 공사가 진행됐는지, 현시점에서 펜스설치가 대안인지 등 공사와 관련된 철저한 조사가 필요해 보인다. 

 

<안내>
강화뉴스를 좀더 편하고 빠르게 접하실 수 있도록 카톡으로 뉴스를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여 들어오셔서 '채널추가'해 주시기 바랍니다.
http://pf.kakao.com/_xeUxnG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어사박문수 2020-02-04 22:47:01
상납은 멀리 가지 않고, 남문앞 유땡호 장땡원네만 쑤셔도 됩니다. 아. 물론 증거는 최대한 안 남겼겠죠. 바보가 아닌 이상 ㅋㅋ

노가다 십장 2020-02-02 10:08:55
매당지 가면 다 이유는 있습니다
내가 아는 ㅇ ㅇ 회장인가 뭔가 하는 집은 맹지도 다리 놔줘서 땅값도 오르고 아주 좋아졌데요 18
그래서 나도 군청 직원한테 노깡하나만 놔 달 라고 하니까
무슨 하천 점용허가 받아오라고 하더이다
그래서 어트케 하는거 냐고 물어보니 물 흐름이 안조아서 안된다고 대답이 와서
00회장네는 왜 해 줬냐고 물어보니 거긴 0 0 회장이구 해서 면장이 건의해서 해 준거래요 ㅋ ㅋ
00회장이 아주 전적으로 선거에 나서서 운동 댕겨서 해줬나 ---------

전 전문건설협회원 2020-01-29 07:23:21
뒷거래 있습니다
선거때 돈 을 대줬다
정기적으로 상납을 했다
끼리끼리 딜 있다
의원들은 뭘 하는지?

이영희 2020-01-29 07:00:06
아래쓰신 견돈님 으견에 동감합니다
다만 양아치 쓰레기 만도 못 한것돌도 강화군민이니 이사기꾼들도 할말이 있는거겠죠
그러기 때문에 실정을 아는 사람들 끼리라도 관심을 갖고 양아치 쓰레기 집단을 박멸 할수는 없기에 진정한 일꾼을 선출 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犬豚 2020-01-24 20:45:39
강화뉴스에서 고생하시고 수고하시는거 다 알고 있습니다
문제는 박제훈기자님 노고 만큼 선량한 군민들은 뭔얘기인지 모르고 있고
견돈만도 못 한것들이 마치 다 아는냥 설지고 댕기는거이 안타까운 강화도 현실이 문제지요
강화뉴스 항상 응원드리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