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강화대교에 관문형 상징조형물 만든다
강화군, 강화대교에 관문형 상징조형물 만든다
  • 강화군 보도자료
  • 승인 2020.01.1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자인 및 설계 공모 거쳐 3월 최종 선정 예정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 기대
강화관문 디자인 예시
강화관문 디자인 예시

 

강화군이 강화도 진입 관문 역할을 할 관문형 상징조형물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강화~서울 방향 강화대교 인근에 조성 예정인 관문형 상징조형물은 추정 공사비가 30억 원이고, 이달 16일까지 신청받고 있는 디자인 및 설계 공모는 약 11천만 원의 예산으로 추진된다.

 

이번에 신청서를 접수한 업체는 60일의 디자인 기간을 거쳐 최종 공모안을 제출하게 되며, 3월 중 심의위원회를 통해 당선자 선정 및 당선자에게 기본 및 실시설계 우선 협상권이 부여된다.

 

군은 지난해 강화 관문 상징조형물 설치 주민설명회를 열어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청취한 바 있다. 최종 설계안 또한 군민의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적극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디자인 및 설계공모 신청은 지역제한 없이 공고된 자격 조건에 해당하는 모든 업체의 참여가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이달 16일 오후 6시까지 강화군청 산림공원과에 직접 방문해 신청서를 접수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조달청 나라장터 용역입찰 공고 게시판 또는 강화군청 산림공원과(032-930-3468)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