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5급 인사발령 문제없나?
강화군 5급 인사발령 문제없나?
  • 인터넷 강화뉴스
  • 승인 2020.01.07 13:23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사만사(人事萬事)라는 말이 있다. 알맞은 인재를 알맞은 자리에 써야 모든 일이 잘 풀림을 이르는 말이다. 인사가 잘못되면 망사(亡事)가 될 수 있다. 어느 조직이나 마찬가지겠지만 인사가 잘못되면 조직 전체가 흔들릴 수 있다.

지방자치단체에서 인사의 꽃은 5급 사무관 승진이다. 승진여부에 따라 명예, 정책역량 발휘, 연금, 급여 등에 있어 큰 차이가 발생되기 때문이다. 공무원들의 초미의 관심사가 될 수밖에 없고 사기에도 큰 영향을 미친다.

지난해 1230일자 강화군 승진 인사발령을 두고 공무원 사회가 술렁이고 있다. 공무원 내부 게시판에 세상은 요지경, 잉크도 마르지 않은 사람들이...’와 같은 글이 올라왔다고 한다. 하지만 무슨 이유인지 하루 만에 해당 글은 내려졌다.

이번에 5급 승진 자는 7명이다. 5명은 70년대 초반 생이고, 2명은 60년대 중후반생이다. 특히 70년대 초반생인 A공무원을 두고 말이 많다. 5급 승진을 위한 최저 근무연수인 36개월을 막 넘겼는데 승진을 한 것이다.

근무연수가 짧더라도 누구나 인정할 수 있는 공적이 있다면 나름 설득력을 가질 수 있다. 그런데 딱히 납득할 만한 공적도 없다고 한다.

현재 6급 공무원은 200여 명이고, 6급 근무연수가 7년 이상 된 선배들이 수두룩한 상태라고 한다. 이러한 인사는 개청이래로 유래가 없다는 이야기도 들린다.

인사는 어렵다. 불만이 없을 수 없다.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인사란 불가능할 것이다. 또한 연공서열을 뛰어넘어 능력 있는 인재를 발탁하는 것이 조직의 변화와 혁신을 위해 바람직할 수 있다.

하지만 이번 인사는 너무 지나치다는 것이 중론이다. 많은 공무원들이 납득하지 못한다고 한다. 인사권자의 재량행위를 넘어섰다거나 심지어는 상부기관으로부터 감사가 필요하다는 이야기까지도 들린다.

지난해 국민인권위원회가 실시한 공공기관 청렴도 조사에서 강화군은 내부청렴도 5등급 중 4등급을 받았다. 이전보다 1단계 하락한 결과이다. 내부청렴도의 핵심은 인사와 업무지시의 공정성 등으로 볼 수 있다.

내부청렴도는 공무원들 스스로 평가한 것이다. 공무원들 스스로 청렴도가 매우 나쁘다고 평가하고 있는 것이다. 이번 인사발령은 반영이 안 된 것이니 앞으로 수치가 더 나빠질 가능성도 높다.

이는 큰 일이 아닐 수 없다. 청렴도가 낮아진다는 것은 공무원들의 사기와 직결될 수 있는 문제이며, 더욱 중요한 것은 공무원들 행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이다.

인사는 공무원에 대한 평가이다. 평가가 공정하다고 생각해야 소신 것 일을 열심히 할 것이다. 인사에 대한 불신은 대민서비스를 비롯하여 행정 전반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강화군은 본지의 청렴도 향상 방안에 대한 질의에 청렴도 향상을 위한 과제발굴 및 제도개선, 청렴 전문강사 초빙 교육 확대 실시, 청렴 홍보물 제작배포와 같은 대답을 내놓은 바 있다.

이는 주로 공공서비스 이용자가 평가하는 외부청렴도 향상 방안과 관련되어 있다. 외부청렴도를 더 높여야 하겠지만 현재 급한 것은 내부청렴도 향상에 있다. 내부청렴도 향상의 핵심은 인사정책이라고 보여 진다.

강화군수는 이번 인사의 원칙과 이유에 대해 납득할 만한 설명을 해야 할 것이다. 또한, 내부청렴도가 높아질 수 있는 방안도 서둘러 강구해야 할 것이다.

 

<안내>
강화뉴스를 좀더 편하고 빠르게 접하실 수 있도록 카톡으로 뉴스를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여 들어오셔서 '채널추가'해 주시기 바랍니다.
http://pf.kakao.com/_xeUxnG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요지경 2020-01-25 03:54:57
상수도꼴통에서 온놈이 사무관.. ㅋㅋㅋ
그냥 거른다 ㅋㅋㅋ
인천(강화) 물사태에 일조한 놈 중 한놈이네 ㅋㅋㅋ
꼴통 머저리 집합소 ㅋㅋㅋ
직원의 99프로가 빽전형 ㅋㅋㅋ

성지원 2020-01-16 11:19:37
충격적 사실에 놀라고 갑니다
뚱보할머니도 특채였군요 ㅎㅎ

그나저나 여기 뜨끔거리는 양반들이 정찰하러 자주 다녀가나 봅니다
매일같이 비추 누르고 도망가는데.. 뒤가 안구리면 이러지 않겠죠.
자기들 스스로 인정하는 꼴이네요 ㅎㅎ

보리수 2020-01-15 19:49:12
강화도 심하네요… 이번에 8급 경력직 채용도 말이 많던데… 창피합니다.

칼잡이 2020-01-15 18:09:07
강화수도.. ㅋㅋㅋ 그 꼴통 집합소에 있던 그놈아구먼.. 머리크고 뚱뚱한놈..
아따~ 그놈아가 갖다바쳤구먼.. 소각용 쓰레기 같은놈..

불량고구마 2020-01-15 06:51:17
혹시 초상때 시의회에서 비서인가 뭔가 했던 그 사람이 강화 수도 근무핸거죠
초상집에 같이 댕긴 그 직원 ~~~~~
유아무게 장아무게 ㅎㅎ
그림이 그려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