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의전 기준 개선 ‘간소화’ 기관·단체장 등 내빈 위주에서 군민과 참여자 중심으로
강화군, 의전 기준 개선 ‘간소화’ 기관·단체장 등 내빈 위주에서 군민과 참여자 중심으로
  • 강화군 보도자료
  • 승인 2019.10.29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의전 기준 개선 간소화

기관·단체장 등 내빈 위주에서 군민과 참여자 중심으로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주요행사 시 기존의 기관·단체장 등 내빈 위주로 진행됐던 의전(儀典)을 개선해 군민들과 관광객 등 참여자들 중심의 의전(儀典)으로 의전 기준을 개선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유천호 군수는 지난 21일 간부회의에서 주요행사 시 축사, 격려사, 내빈소개 등으로 긴 시간이 소요됨은 물론, 군민들과 관광객 등 행사 참여자들을 배려하는 부분이 상실됐다면서 향후 주요행사 진행에 있어 의전을 받는 사람이나 행사에 참여하는 모든 사람들이 편안함을 느끼는 의전이 될 수 있도록 기준을 개선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군은 주요행사 시 권위적이고 과도한 의전을 지양하고, ·외빈 소개 및 축사 등을 간소화하거나 일부 행사 성격에 따라 이를 생략 하는 등 기준을 개선할 계획이다. 또한, 행사와 관련된 단체와 국가유공자, 노인회장, 보훈단체장, 원로 등 행사에 참여자 모두가 동등하게 어우러질 수 있는 자리 배치 등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형식과 겉치례에 치우치는 딱딱하고 불편한 행사를 탈피해 군민들이 부담스러워 하지 않을 개선된 의전 기준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