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준법지원센터, 소년 보호관찰 대상자와 함께 전등사 ‘템플스테이’ 진행
인천준법지원센터, 소년 보호관찰 대상자와 함께 전등사 ‘템플스테이’ 진행
  • 인터넷 강화뉴스
  • 승인 2019.10.0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부 인천준법지원센터(소장 양봉환)2019101일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전등사에서 보호관찰 청소년 9을 대상으로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이번 프로그램은 법무부와 한국불교문화진흥원 간 협업사업의 일환으로 보호관찰 청소년들의 심성순화 및 재범방지를 위해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보호관찰 청소년들은 전등사 템플스테이 사업팀의 지도하에 사찰 견학, 명상 및 참선, 스님과 함께하는 다도시간 등 자연 속에서 심신의 긴장 및 스트레스를 완화할 수 있도록 심성순화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보호관찰 청소년 백모군(18)사찰문화 체험이라고 하면 딱딱하고 다가가기 어려운 활동이라고 생각하였으나 실제로 절에 방문해보니 스님들께서 정말 편하게 대해 주셨고, 가르침에 따라 명상을 하고 함께 차를 나누어 마시며 가지고 있는 고민에 대한 답을 구하는 시간도 매우 유익하였다.” 며 소감을 밝혔다.

양봉환 인천준법지원센터 소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정신문화 사업인 템플스테이를 통해 보호관찰 청소년들이 심성을 순화하고 성공적으로 사회에 복귀하는데 큰 도움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인천보호관찰소는 보호관찰 대상자의 심성순화 및 건전한 인격형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