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27일 저녁 동막해수욕장에서 락페스티벌 열린다.
7월 27일 저녁 동막해수욕장에서 락페스티벌 열린다.
  • 인터넷 강화뉴스
  • 승인 2019.07.08 16: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여름 더위를 시원하게 날려보낼 제8회 동막 락페스티벌
R.O.Z.E,크로키,화려한 외출,레드키스, 정유천 블루스밴드 등 인천지역밴드 참여

 

 

무대와 관객이 하나가 되는 라이브 무대를 경험한 사람이라면, 이내 그 역동성에 매료되어 마니아임을 자처하며 그 마력에 푹 빠져 들 것이다. 우리가 스스로 심장 박동을 멈출 수 없는 것처럼 라이브 무대에는 원시적 생동감이 충만하기 때문이다.

2004년 창립 이후 줄곧 인천의 ROCK 밴드 인프라 활성화를 위해 활동해 온 인천밴드연합(회장 정유천 60)727일 강화도 동막해수욕장에서 썸머락페스티벌이라는 타이틀로 지역주민과 해수욕장 관광객들을 위해 락페스티벌을 진행하며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한다.

인천밴드연합이 주최 주관하고, 인쳔광역시가 후원하는 본 행사는 특히 인천의 아름다운 관광지 중에 하나인 동막해수욕장을 좀 더 널리 알리고 관광객 유치에 일조를 하고자 기획 되었으며 인천지역 밴드들의 음악적 역량을 널리 알리는데도 커다란 효과 있으리라 생각된다.

한여름 바닷가에서 진행되는 락페스티벌은 피서객들에겐 멋진 낭만과 추억이 될 것이며 색다른 문화적 체험이 될 것이다. 이는 음악도시 인천의 문화적 역량을 과시하는 한편 관광객들로 하여금 다시 인천을 찾게 하는 계기를 만드는데도 커다란 도움이 될 것이다.

 

인천의 다양한 밴드가 펼치는 음악축제

이번 페스티벌엔 정말 다양한 밴드들이 참여한다. 인천을 대표하는 여성밴드 드림홀릭과 캔디스블랙, 달콤한 포크음악을 들려줄 남성듀엣 경인고속도로’ , 인천지역 대표적인 직장인밴드로 밴드결성 20년을 넘어선 ‘ROZE’ 그리고 멋진 훵키리듬의 크로키인천밴드연합 대표이며 공연에도 참여하는 정통 블루스 락밴드 정유천밴드와 강렬한 헤비메탈을 전문으로 하는 크레이지본등 인천을 대표하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하는 밴드들이 벌이는 한여름 밤의 음악축제라 할 수 있다.

그리고 작년에 이어 강화군에서 활동하는 레드키스가 참여하여 그 의미를 더한다.

썸머락페스티벌은 인천이 갖고 있는 문화자산이며 관광자원인 강화도를 적극 홍보하고 피서철 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콘텐츠를 제공하므로서 관광객 유치와 인천의 명소를 널리 알리고는데 일조하고 있다.

 

 

<안내>
강화뉴스를 좀더 편하고 빠르게 접하실 수 있도록 카톡으로 뉴스를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여 들어오셔서 '친구추가'해 주시기 바랍니다

http://pf.kakao.com/_xeUxnG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객 2019-07-10 23:26:00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