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2018년 산림분야 전국 지자체 합동평가서 ‘최우수 기관’ 선정
강화군, 2018년 산림분야 전국 지자체 합동평가서 ‘최우수 기관’ 선정
  • 인터넷 강화뉴스
  • 승인 2019.01.21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은 2018년 산림분야 전국 지자체 합동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강화군은 이번 평가에서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육성, 산불방지 등 산림분야 평가항목 전 분야에 걸쳐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군은 지난해 고려산 진달래축제 활성화를 위해 고려산 숲길을 신설하고, 주요 명산의 숲길 50km를 정비했으며, 해명산 구름다리 설치, 화개산 관광자원을 활용한 저수지 관찰 데크 조성 및 등산로 개설로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등 산림관광자원 활성화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산사태 예방을 위해 산사태 취약지 8개소에 사방사업을 시행하고, 임도 2km를 신설하였으며, 건전한 산림육성을 위해 숲가꾸기 360ha, 조림 17ha 등을 시행하는 등 산림사업을 적극 추진해 왔다.

이외에도 산불대책본부를 운영해 산불전문예방진화대와 읍‧면 산불감시원 등을 산불 취약지역에 집중 배치했으며, 유관기관과의 산불예방 및 진화 공조를 통해 군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고, 산림 피해를 최소화한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유천호 군수는 “강화군은 산림 면적이 전체 면적의 43%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우수한 산림자원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건전하고 지속가능한 산림자원을 육성해 공익적 가치를 증대시키고 각종 재해로부터 산림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