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원면 자원봉사상담가, 추석맞이 음식 나눔 행사 가져
선원면 자원봉사상담가, 추석맞이 음식 나눔 행사 가져
  • 인터넷 강화뉴스
  • 승인 2018.09.08 0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원면 자원봉사상담가, 추석맞이 음식 나눔 행사 가져

 

강화군 선원면 자원봉사상담가(회장 한순례)는 지난 6일 인천시에서 지원하는 『동특성화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새마을부녀회와 함께 추석맞이 명절음식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봉사자들은 직접 전과 송편을 만들어 선원면에 거주하는 고연령 및 독거어르신, 소외계층, 장애인 등 200여 명에게 전달했다.

한순례 회장은 “개인적인 일이 바쁘지만 지역 어르신들의 삶을 바라보면 도와주고 싶은 마음이 절로 들어 솔선수범하고 있다”며 “자원봉사활동을 한다는 것은 마음을 모으는 일이다. 올해는 더 많은 어르신들에게 명절음식을 나눠드리고 싶어서 인천시와 강화군자원봉사센터로부터 다양한 지원과 후원을 받았다. 앞으로 더욱 활발한 자원봉사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선원면 자원봉사상담가는 지난 7월에도 지역 어르신 20여 명과 영화 나들이를 진행한 바 있다.

한편, 동특성화 사업은 자신들이 살고 있는 마을에 꼭 맞는 사업을 직접 기획하고 실행하는 사업이다. 인천시에서 주관하는 자원봉사활동 지원사업이며, 각 읍‧면‧동의 우수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되어 활동하고 있다. 자원봉사상담가는 과거 ‘명예공무원’이 명칭이 변경된 것이며, 강화군에도 총11개 읍‧면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