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소방서, 강화 화도면 돈사 화재로 돼지 440마리 폐사...5,600만원 피해
강화소방서, 강화 화도면 돈사 화재로 돼지 440마리 폐사...5,600만원 피해
  • 인터넷 강화뉴스
  • 승인 2018.08.03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강화소방서(서장 박봉훈)는 화도면 동녘말길 한 돼지 농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서 추산 5,6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3시간 40여분 만에 진화됐다고 전했다.

 

지난 1일 오후 550분께 발생한 이 화재로 축사 990전소돼 돼지 440두가 폐사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화재 당시 강화소방서는 소방차 등 장비 17대와 인력 34명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으며, 돈사 내 설치된 온도감지기에서 경보가 울렸다는 목격자 조씨(,66년생)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