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공동 선포식 개최’
강화군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공동 선포식 개최’
  • 인터넷 강화뉴스 편집부
  • 승인 2018.03.05 2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공동 선포식 개최’
군, 수도권 최고의 관광도시 터닝 포인트 계기 마련

강화군(군수 이상복)은 공주시와 함께 3월 2일 서울 코엑스 내나라 여행박람회장에서 ‘2018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식을 개최했다.

군은 이날 선포식에서 2018 올해의 관광도시를 대내외적으로 홍보하여 수도권 최고의 관광도시로 도약하는 계기로 삼아 올해 관광객 500만 명 이상 유치하여 지역관광 활성화를 유도할 계획이다.

강화군은 지난 2016년 ‘2018 올해의 관광도시’로 선정된 이후 2년간의 준비를 통해 체계적인 관광안내 체계를 갖춘 ‘강화관광플랫폼’과 강화직물 소창으로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소창체험관’을 개관했다.

또한, 아기자기한 강화만의 골목길을 걸을 수 있는 스토리워크코스와 강화의 이야기를 재구성하여 아이들의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강화이야기 극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외에도 3월 31일 ‘올해의 관광도시 선포 기념 K-POP 콘서트’를 시작으로 진달래축제, 북산 벚꽃축제, 개천대축제, 새우젓축제 등 다양한 대형행사들을 통해 강화군에서는 일 년 내 내 관광객들이 붐비고 들썩 들썩이는 분위기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강화군은 2018 올해의 관광도시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 관광브랜드 가치가 한층 더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복 강화군수, 오시덕 공주시장, 한국관광협회중앙회 김홍주 회장, 관광업계 및 지자체 관계자 등이 대거 참석했다.

선포식은 관광도시 소개 및 홍보 영상 상영, 축하 및 인사말, 올해의 관광도시 성공 기원을 위한 청사초롱 퍼포먼스, 포토타임 등의 순으로 진행 됐다.\

박람회장 내에는 '2018 올해의 관광도시 2개 시.군 통합 홍보관'이 설치돼 오는 4일까지 4일간 운영된다.

또한 부스 내에서 ‘구석구석 보석 같은 여행도시 강화’를 주제로 각종 체험 이벤트와 홍보 기념품 증정, 홍보 리플릿 배부를 통한 관광도시 홍보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이상복 강화군수는 “2018년 올 한해는 500만 관광객 유치를 목표로 다양한 광고 매체를 활용한 공격적인 홍보 마케팅, 다양하고 꾸준한 관광 상품 개발과 강화종합리조트, 해상케이블카 등 대규모 민간투자사업이 잇달아 완료되면 강화가 수도권 최고의 관광도시로 재탄생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관광도시 강화 홍보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올해의 관광도시는 관광의 잠재성이 있는 중소도시를 공모를 통해 선정한 뒤 콘텐츠, 상품개발, 컨설팅 등 체계적 지원을 통해 매력적인 관광목적지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