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미생물! 작물 재배의 기본입니다! 1주에 최대 40ℓ 무상제공
농업미생물! 작물 재배의 기본입니다! 1주에 최대 40ℓ 무상제공
  • 인터넷 강화뉴스 편집부
  • 승인 2018.02.2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미생물! 작물 재배의 기본입니다
강화군, 1주에 최대 40ℓ 무상제공

강화군이 농가 경영에 큰 효능을 보이고 있는 농업미생물 사용을 적극 권장하고 나섰다.

강화군(군수 이상복)은 매주 미생물 4종을 생산해 지역 농업인에게 공급 하고 있다. 농업용 미생물은 토양환경 개선, 작물 생산성 향상, 농업 경영비 절감 등에 효과가 좋아 농가 사용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미생물 공급량은 2011년 66톤에서 2017년 230여 톤에 달했다.

미생물 활용의 첫 번째 목적은 재배지 토양환경의 개선이다. 유익한 토양미생물의 활성은 높아지고 병원성균은 억제된다. 또한 불용성 인산 등 작물이 사용하기 어려운 비료성분을 작물이 사용하기 쉽도록 도와주며, 유기물 분해 능력이 뛰어나 퇴비 부숙에도 필수적이다. 따라서 병해충 발생 저감, 비료사용 절감, 퇴비 미부숙 방지 등의 효과를 볼 수 있다. 이는 작물의 뿌리 활착 증가, 수량 증대, 과실 착색 증진 등 품질 향상으로 이어진다.

좋은 약도 사용방법에 따라 효과가 달라지듯이 농업미생물도 작물의 종류, 재배 시기, 농가의 재배환경에 따라 사용하는 미생물의 종류와 적정 희석배수 등의 사용방법이 달라진다. 때문에 농업기술센터에서 적정 사용방법을 안내 받아 꾸준히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농업미생물은 강화군 농업인이면 누구나 1주에 최대 40L까지 무상으로 공급받을 수 있다. 신청방법은 농업기술센터 미생물 배양실을 방문해 신청서를 제출하고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에 직접 수령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작물재배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시기에는 하루에 최대 150여 명이 미생물 배양실을 방문하니 미리 신청하고 영농 계획을 수립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문의사항은 강화군농업기술센터 연구개발팀(☎032-930-4136)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