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초‧중‧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 실시
강화군, 초‧중‧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 실시
  • 인터넷 강화뉴스 편집부
  • 승인 2018.02.24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초‧중‧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 실시
38개교 5천6백여명 혜택
초‧중학교에 이어 올해부터 고등학교도 무상급식 실시

강화군이 올해부터 초・중・고등학교 전 학년을 대상으로 무상급식을 지원한다.

강화군(군수 이상복)은 2018년 인천시 본예산에 고등학교 무상급식 지원 예산이 편성됨에 따라 발 빠르게 움직여 군 의회에 수정예산을 제출했다. 이에 군 의회는 열악한 농어촌 지역의 학생들과 학부모의 교육비 경감을 위해 수정예산을 조속히 의결함으로써 강화군 관내 전체 고등학교에 무상급식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강화군 고등학교 무상급식에 소요되는 예산은 14억 1천여만원으로 시‧군‧시교육청이 재원을 분담하여 지원한다. 강화군 부담액은 2억 5천2백만원으로 고등학교 8개교 약 1,948여명의 학생들이 무상급식 혜택을 보게 됐다.

군은 2015년부터 중학교 무상급식 지원을 위한 예산을 편성하고 인천시와 시교육청의 참여를 요구했으며,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2017년부터 중학교 무상급식을 지원하게 됐다. 올해에는 고등학교 무상급식까지 지원하게 되어 이제 강화군 관내 초‧중‧고등학교 38개교 5천6백여명의 학생들이 무상급식 혜택을 보게 됐다.

이상복 군수는 “올해부터 고등학교도 무상급식을 실시함에 따라 열악한 농어촌지역의 보편적 복지를 실현하게 됐다”며 “무상급식 확대는 강화군의 교육환경이 향상되는 것은 물론 우수한 인재 양성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